Mister Kit – Macchi C.205V “Veltro” Conversion set

생각해보니, 1/72로 전향하고 나서 만든 것들은 대부분 1/48 할 때 한 번씩 만들어봤던 것들이었다. Rafale, A-10, F-20처럼 처음으로 만들어본 것도 있긴 했지만, 1/72로 넘어온 2012년 이후 대부분의 시간은 F/A-18이나 F-14를 만드는 데 들어간 듯 하다. 그래서, 다음 순서로는 좀 특이한 놈을  만들어보고 싶었다. 그래서 선택된 것이 2차대전 이탈리아공군의 Macchi C.202/205.

160911_mc205v_cvkit_01

하세가와 1/72 #00992 Macchi C.202 Folgore Combo 키트에 손을 댔다. 혹시 MC.205로 만들 때를 대비해, 과거에 사두었던 Mister Kit의 PMK 72-04 Macchi C.205V “Veltro” 컨버전 세트도 열어봤다.  오늘은 이 컨버전 세트를 소개해볼까 한다.

160911_mc205v_cvkit_02

이탈레리, 아니면 유럽쪽 영세업체에서나 손대던 2차대전 이탈리아 공군의 대표적 기체인 Macchi C.202 “Folgore”와 C.205 “Veltro”. 뜻밖에도 하세가와에서 이 두 기체를 1/48과 1/72 스케일에서 모두 내주고 있는데, 아쉽게도 1/72 스케일로는 MC.202만 발매되었다. (아마도 1/48로 출시된 C.205의 인기가 별로 없었던 것 같다) 이러한 아쉬움을 해결하기 위해 이탈리아의 모형점 Mister Kit에서 자체적으로 하세가와 1/72 MC.202 키트를 MC.205로 컨버전 시켜주는 제품을 내놓았는데, 이것이 바로 그 제품이다.

상자그림은 MC.205V를 사용한 대표적인 에이스 아드리아노 비스콘티(Adriano Visconti) 소령의 회색 기체를 그려넣고 있다.

160911_mc205v_cvkit_03

설명서, 레진부품, 포토에치 외에, 하세가와 키트의 동체 부품을 대체하는 인젝션 부품이 들어있다.

160911_mc205v_cvkit_04

160911_mc205v_cvkit_05

설명서는 달랑 1장. 그림은 잘 그려져있지만, 어딘가 약간 엉성해보인다. 레진, 에치, 인젝션 부품을 붙이는 자리가 정확히 그려져있지 않기 때문에 조금 주의해야할 것 같다.

160911_mc205v_cvkit_06

에치 부품은 랜딩기어 수납부 골조와 랜딩기어 커버 위주로 구성.

160911_mc205v_cvkit_07

동체 부품은 기본적으로 하세가와 키트 부품에서 (MC.202와 MC.205의 가장 큰 외양적 특징인) 엔진카울 아랫부분을 잘라낸 것이지만, 그 외에도 소소한 차이가 반영돼있다.

160911_mc205v_cvkit_08

MC.205는 MC.202와 비교했을 때 조종석 뒤, 혹(Hump)의 모양이 달라졌다고 하는데, 그래서인지 혹의 실루엣이 조금 다르다.

160911_mc205v_cvkit_09

160911_mc205v_cvkit_10

수직미익 역시 MC.205에서 좀더 대형화되었다고 한다. 러더가 커지고, 수직미익의 외곽선이 S형에서 U자형으로 바뀌어있다. 꼬리쪽 바퀴가 인입식으로 바뀌었기 때문에 페어링도 다르다.

160911_mc205v_cvkit_11

160911_mc205v_cvkit_12

디테일의 대부분은 레진 부품이 담당한다. 하세가와 키트에서 파일럿의 발 앞쪽이 뻥 뚫려 부실하던 콕피트 부분은 격벽이 만들어져있고, 투박하던 계기판과 시트도 훨씬 더 좋아졌다.

160911_mc205v_cvkit_13

눌린 타이어와 콕피트 측벽도 제공된다.

160911_mc205v_cvkit_14

MC.202와 달리, MC.205는 스피너 앞코가 둥그스름하다. 이 역시 레진부품으로 제공된다.

160911_mc205v_cvkit_15

160911_mc205v_cvkit_16

엔진카울 아래 부품은 키트의 부품을 개조한 것으로 보이는데, MC.205의 특징인만큼 좀더 깔끔하게 나와줬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. 형태를 잘 잡고 있고, MC.202와는 다른 MC.205만의 더 커진 배기구도 놓치지 않고 재현하고 있다는데서 위안을 삼아야할 것 같다.

160911_mc205v_cvkit_17

하세가와 키트에서 별다른 디테일 없이 부실하게 처리된 랜딩기어 수납기부도 놓치지 않았다.

160911_mc205v_cvkit_18

1/72의 한계로 절반이 생략되었던 랜딩기어도 제대로 재현해놓았다. (레진부품 캐스팅을 담당한 체코 CMK의 마크가 보인다)

160911_mc205v_cvkit_19

러더, 수평미익 등도 레진 부품으로 제공된다. 수직미익 러더는 MC.202보다 좀더 커진 형태다.

160911_mc205v_cvkit_20

MC.202에서 고정식이던 꼬리부분 바퀴는 MC.205에서 인입식으로 바뀌었다. 개폐부 커버도 얇게 잘 나왔다.

160911_mc205v_cvkit_21

마지막으로 수평미익인데, 이게 조금 재미있다. 키트 부품과 하나도 다르지 않은 레진 부품이 들어있어 왜 그럴까 하고 들여다보니… 하세가와 MC.202 키트에 든 수평미익 부품이 원래 MC.205용이었던 거다. 하세가와 설명서에서 (MC.202를 만들기 위해서는) 부품에 새겨진 패널라인을 지우고 새로 새기라고 하고 있는 걸 보면 더 확실해진다. 즉, 하세가와도 MC.202 이후에 1/72 스케일의 MC.205를 고려했다는 증거라고도 볼 수 있다. 레진 부품이 좀더 얇은 느낌이 있긴 하지만, 키트 부품이건 레진 부품이건 똑같은 MC.205 수평미익이기 때문에 키트 부품을 그냥 써도 무방하다고 본다.

깔끔한 하세가와의 1/72 Macchi C.202를 이용해서 MC.205를 만들고 싶은 모델러라면 꼭 있어야할 컨버전 세트다. CMK에서 뽑아준 레진 부품의 품질도 나쁘지 않다.

댓글 남기기